2020 표어 "믿음의 역사 사랑의 수고 소망의 인내가 있는 교회"(데살로니가전서 1:3)

부고: 미주평안교회 정창열장로님께서 지난 10월 16일 저녁 10시경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으셨습니다. 장례일정은 추후 공지하여 드리겠습니다

One Comment

Add a Comment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